본문 바로가기
▒ 자유게시판 ▒/▶따듯한하루

초가을 동네한바퀴 걷다(22.9.17)

by 물안개(권영미) 2022. 9. 17.

오늘 마지막 사진이 맘에 든다 ^^

고목에 기대고픈 가랑잎처럼 나도 그러고 싶다 

'▒ 자유게시판 ▒ > ▶따듯한하루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오늘도 동네 한바퀴(22.9.18)  (0) 2022.09.19
관찰이 중요하다  (0) 2022.07.09
헤라클레스의 선택  (0) 2022.07.08
나이를 먹는 것은 어쩔 수 없다  (0) 2022.07.07

댓글0